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[알권리는 우리의 삶이다] 베일 속 국가 '비밀관리'… 폐기해도 알 길 없어 - 2019.04.15 [알권리는 우리의 삶이다] 美, 암호체계·군사작전 등 제외 ‘자동 비밀 해제’ - 2019.04.15 [알권리는 우리의 삶이다] 밀실회의가 낳은 ‘맹탕 징계’·‘쪽지 예산’… 그들만의 성역 - 2019.04.15 [창립10주년] “공공정보 공개돼야 사회가 상식적으로 유지되죠” - 2019.04.15 [창립10주년] 정보공개센터 10주년…“정보공개 대상, 공공기관 넘어서야” - 2019.04.15 [정공센은 지금] 97외환위기 아카이브 작업중! - 2019.04.05 멋진 정보공개센터의 좋은 활동가가 되겠습니다! - 2019.04.04 (1) 정보공개센터 대표직은 처음이지만 열심히 해보겠습니다! - 2019.04.03 [알권리는 우리의 삶이다] ‘역사가 사라진다’… 기준도 없이 버려지는 '의원 기록물' - 2019.04.01 [알권리는 우리의 삶이다] 법안 통과 이전 ‘입법 과정’에 관한 자료 필수 - 2019.04.01 [알권리는 우리의 삶이다] 주무부처 행안부도 정보공개 ‘미적미적’ - 2019.03.21 [알권리는 우리의 삶이다] "정보공개는 민주주의 기본… 국가기밀 빼고 모두 알려야" - 2019.03.21 [알권리는 우리의 삶이다] 정보공개 청구 시민 89% “근거 없는 비공개 경험” - 2019.03.20 [알권리는 우리의 삶이다] 정보공개 판결나도 ‘복지부동’ 공무원 비공개·소송전 버티기 - 2019.03.20 [알권리는 우리의 삶이다] 사법권 남용도 깜깜이 특활비도… 해법은 ‘투명한 정보공개’ - 2019.03.20 [알권리는 우리의 삶이다] 한국 정보공개史… 알권리 확대에도 비밀주의 '여전' - 2019.03.20 [알권리는 우리의 삶이다] 특활비 공개 판결 무시…‘감출 권리’ 급급한 공공기관 - 2019.03.20 [알권리는 우리의 삶이다] 정보공개 청구 男 14% 女 8%뿐… “한번 활용해보고 싶다”76% - 2019.03.20 [알권리는 우리의 삶이다] 사고분쟁 해결·입학금 폐지까지… “정보공개가 일상 바꿨죠” - 2019.03.19 [알권리는 우리의 삶이다] 국민 10명 중 9명은 “정보공개 잘 모른다” - 2019.03.19 2018년 회원설문조사 결과 - 2019.03.07 정보공개센터 10주년 축하 영상 및 활동 소개 영상! - 2019.03.06 2019 첫 알권리학교 후기 빠밤!! - 2019.02.25 문제는 회계시스템 보안 강화와 업무추진비 투명 공개 - 2018.10.08 창립 10주년 심포지움 <정보공개운동의 길을 보다> 성황리 개최 - 2018.10.02 시민의 알권리는 정쟁의 도구가 아니다 - 2018.10.02 [지방정부 이렇게 바꾸자⑧] 이런 후보 있으면 꼭 뽑을 겁니다 (박근용 참여연대 집행위원) - 2018.06.04 [지방정부 이렇게 바꾸자⑦] 인천 재정건전화? 시민희생은 어디로 사라졌나 (신진영 인천평화복지연대 협동처장) - 2018.06.04 [지방정부 이렇게 바꾸자⑥] 공공의료 취약한 최대 부자 도시 울산의 비극 (김지훈 울산시민연대 시민감시팀장) - 2018.05.31 (1) [지방정부 이렇게 바꾸자⑤] 대구지역 출마자가 꼭 알아야 할 3가지 (장지혁 대구참여연대 정책팀장) - 2018.05.31
Nav